11월 페퍼저축은행

11월 13일 KOVO 페퍼저축은행 현대건설 여자 배구 분석

11월 페퍼저축은행


 

 
 

11월 13일 페퍼저축은행 현대건설 스포츠 분석




여자 분석

    페퍼저축은행

  ◎ 페퍼저축은행

페퍼저축은행은 직전경기(11/9) 원정에서 IBK기업은행 상대로 3-1(25:21, 25:21, 22:25, 25:23)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(11/5) 원정에서 현대건설 상대로 2-3(21:25, 25:23, 25:19, 12:25, 13:15) 패배를 기록했다. 5연패에서 벗어나는 승리가 나왔으며 시즌 1승5패 성적. IBK기업은행 상대로는 1순위로 선발한 외국인 선수 엘리자벳(39득점, 52.24%)이 고공 폭격을 선보이며 팀의 창단후 첫 승리를 이끌어낸 경기. 이적후 첫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한 주장 이한비(13득점, 44.83%)의 활약이 나오면서 팀 분위기가 올라갈수 있었고 박경현(8득점, 44.44%)도 상대의 블로킹을 두려워하지 않는 패기를 보여준 상황. 또한, 4세트 16-18에서 상대의 핵심자원 김희진이 부상으로 이탈했을때 교체 투입 된 최수빈을 노리는 목적타 서브와 수비 집중력이 좋았던 승리의 내용.

페퍼저축은행 분석

       현대건설

   

◎ 현대건설

현대건설은 직전경기(11/10) 원정에서 GS칼텍스 상대로 3-0(25:20, 25:21, 25:10)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(11/5) 홈에서 페퍼저축은행 상대로 3-2(25:21, 23:25, 19:25, 25:12, 15:13) 승리를 기록했다. 7연승 성적의 시즌 출발. GS칼텍스 상대로는 1경기 결장후 복귀한 야스민(22득점, 50%)의 부활이 나왔고 서브(8-4)가 강하게 잘 들어갔던 경기. 양효진(15득점, 68.42%)이 이다현(9득점, 21.43%)과 함께 중앙에서 힘을 내는 가운데 블로킹(7-3) 싸움에서도 우위를 점령했으며 고예림(5득점, 40%), 황민경(5득점, 45.45%)이 김연견 리베로와 책임진 리시브 라인도 안정감이 있었던 모습. 또한, 김다인 세터도 상대의 낮은 블로킹 위치를 찾아서 안정적으로 토스를 배달했던 승리의 내용.

.

페퍼저축은행 배구


13일 분석


■ 코멘트



◎ 팩트 체크


페퍼저축은행은 엘리자벳이 팔꿈치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. 또한, 현대건설의 높은 블로킹 벽에 많은 부담을 느낄수 밖에 없는 선수 구성이다. 현대건설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.


(핸디캡 & 언더오버)

1차전 맞대결 에서는 현대건설이 (11/5) 홈에서 3-2(25:21, 23:25, 19:25, 25:12, 15:13) 승리를 기록했다. 1경기 결장후 복귀한 야스민(8득점, 19.44%)의 결정력이 떨어지면서 2,3세트를 빼앗기며 고전했지만 4세트 부터 야스민 대신 교체 투입 된 황연주(16득점, 68.18%)가 해결사가 되었고 토종 선수들이 하나로 똘똘 뭉쳤던 경기. 양효진(23득점, 57.58%)이 이다현(9득점, 46.67%)과 함께 중앙에서 힘을 냈고 고예림 대신 4세트 부터 투입 된 정지윤(5득점, 55.56%)이 4,5세트 큰 공격을 해줬던 상황.


반면, 페퍼저축은행은 엘리자벳(31득점, 36.23%)이 분전했고 승점 1점을 처음으로 획득했지만 토종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고 마지막 고비를 넘지 못한 경기. 2001년생 이현과 구솔이 책임져야 하는 세터 포지션이 불안했고 주장 이한비(4득점, 20%)의 마지막 서브 범실도 큰 아쉬움으로 남았던 상황. 다만, 블로킹(15-9) 싸움에서 우위를 기록했고 범실(20-33)을 많이 줄였다는 것은 패배 속에서 발견한 희망적인 요소.


1차전 컨디션이 떨어져 있던 야스민이 완벽히 부활한 현대건설 이다. 또한, 페퍼저축은행은 16일 홈에서 창단후 첫 승리를 기록한 IBK기업은행과 2차전을 위해서 엘리자벳을 무시하게 가동하지 않을수 있다.


핸디캡 => 패

언더& 오버 => 언더


현대건설 승리를 예상합니다.


[ 해외 배당 확인 >> 클릭!! 클릭!! ]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