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월 6일 샬럿 호네츠 마이애미 NBA 농구 분석


 
 
 

2월 6일 샬럿 호네츠 마이애미 스포츠 분석



  샬럿 호네츠
 

◎ 샬럿 호네츠 

샬럿은 연속경기 일정이다. 샬럿은 직전경기(2/5) 홈에서 클리블랜드 상대로 101-102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(2/3) 원정에서 보스턴 상대로 107-113 패배를 기록했다. 3연패 흐름 속에 시즌 28승25패 성적. 클리블랜드 상대로는 라멜로 볼(15득점)와 테리 로지어(243득점), 마일스 브릿지스(12득점)가 분전했지만 켈리 오브레(21득점)가 승부처에 외곽포가 침묵했던 것이 뼈아팠던 경기. 로테이션 수비의 스피드가 떨어지면서 림 방향 도움 수비에 나섰다가 무수히 많은 오픈 3점슛을 두들겨 맞았던 상황. 또한, 고든 헤이워드가 복귀했지만 정상 컨디션이 아니였고 세컨 유닛 싸움에서 부족함이 나타났던 패배의 내용.
       마이애미
 

◎ 마이애미

마이애미는 직전경기(2/4) 원정에서 샌안토니오 상대로 112-95 승리를 기록했으며 백투백 원정이였던 이전경기(2/2) 원정에서 토론토 상대로 106-110 패배를 기록했다. 3연패에서 벗어나는 승리가 나왔으며 시즌 33승20패 성적. 샌안토니오 상대로는 카일 라우리가 부상에서 돌아오는 호재가 있었고 지미 버틀러(17득점, 3어시스트, 7리바운드)가 왜 자신이 리그에서 공수조화가 가장 뛰어난 스윙맨으로 평가되는지 이유를 알수있게 해주는 경기력을 선보인 경기. 뱀 아데바요(18득점, 121리바운드)와 P.J. 터커(8득점)가 골밑을 사수하는 가운데 식스맨들의 역할 분담도 좋았던 상황. 또한, 타일러 헤로(24득점), 던컨 로빈슨(17득점, 3점슛 4개)의 지원 사격도 더해졌으며 베스트5 싸움에서 완승을 기록한 승리의 내용.

■ 코멘트



◎ 팩트 체크

양질의 백코트 볼 핸들러+득점원이 되는 지미 버틀러의 경기력이 많이 올라와 있는 마이애미가 롤 플레이어들의 경쟁력에서도 우위를 보여줄 것이다. 마이애미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.


(핸디캡 & 언더오버)

1차전 맞대결 에서는 마이애미가 (10/30) 홈에서 114-99 승리를 기록했다. 지미 버틀러(32득점, 5어시스트, 10리바운드)가 에이스의 위엄을 선보였고 리바운드 싸움에서 +23개 마진을 기록한 경기. 카일 라우리의 컨디션은 좋지 않았지만 나머지 백코트 자원들의 유기적인 팀플레이가 나타났으며 뱀 아데바요(26득점 19리바운드)가 골밑을 장악했던 상황. 반면, 샬럿은 고든 헤이워드(23득점), 마일스 브릿지스(22득점) 켈리 우브레 주니어(17득점)가 분전했지만 마이애미의 높이를 너무 의식해서 급하게 시도 된 골밑 슛이 림을 외면하면서 38.9%의 야투 성공률에 그쳤던 경기.


마이애미는 카일 라우리가 복귀 했고 샬럿은 전일 경기에서 주축 선수들의 체력소모가 많았다.


핸디캡=> 패

언더&오버 =>오버


마이애미 승리를 예상합니다.
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